2018.2.10 토 11:07
> 뉴스 > 경제
       
돈 빌려 사먹는 붕어빵이 경제 살린다
[최운화의 경제 에세이] 승수효과와 경기 활성화
2010년 05월 13일 (목) 14:12:48 최운화 기자 Editor@AcropolisTimes.com
최운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클릭!  

시중에 돈이 얼마나 풀렸을까? 일단 2008년 10월 이전에 연방은행의 자산이 8,000억달러 정도였다가 지금은 2조3,800억달러라고 하니까 대략 1년 반 사이에 3배가 되었다.

그 사이 미국 경제는 3배 만큼 커지지 않았으니 경제규모에 비해 돈의 양이 거의 3배가 늘어났다고 하면 될 것이다. 그런데 실질적으로 사는 게 힘든 서민들 입장에서는 돈이 3배 늘어났다는 말이 전혀 실감이 가지 않는다. 돈이 돌지 않기 때문이다.

아이가 붕어빵 가게 앞에 있다. 엄마가 지나가다 아이에게 붕어빵 사먹으라고 1달러를 주었다. 아이가 1달러로 붕어빵을 사먹었다. 붕어빵집 주인은 붕어빵을 하나 팔았다. 1달러의 경제활동이 생긴 것이다.

그 아이가 붕어빵을 하나 더 먹고 싶어 한다. 이미 엄마는 가고 없어 이번엔 붕어빵집 주인이 먼저 팔고 번 돈 1달러를 아이에게 빌려주었다. 실제로는 외상을 주는 형태가 될 것이다. 그 아이가 또 붕어빵을 사먹으면 붕어빵을 두 개 팔게 된다. 1달러로 2달러의 거래를 일으킨 것이다.

만약 다시 또 받은 돈을 빌려주고 아이가 또 사먹게 되면 붕어빵을 3개 팔게 되고 그 과정이 되풀이되면 수없는 붕어빵을 팔수가 있다. 첫 1달러로 몇 배의 거래를 만들어내는 것이다. 비록 아이는 몇 달러의 빚을 지게 되었지만 붕어빵 경제는 여러 개의 붕어빵을 생산하고 판매해 규모가 커졌다.

이 때 처음 받은 돈을 쓰지 않고 아이가 주머니에 넣어버리면 비록 1달러가 생겼어도 아무 거래도 일어나지 않는다. 또 붕어빵집 주인이 아이에게 돈을 빌려주지 않았다면 새로 생긴 1달러로 붕어빵 하나 팔고 끝나버린다.

이렇게 돈을 주고 돈을 받은 사람이 그 돈을 쓰고 또 돈을 가진 사람이 돈을 필요로 하는 사람에게 빌려줘 소비를 할 수 있게 하는 행위가 정부에서 시중에 돈을 풀면 경제가 활성화되는 과정이다.

따라서 시중에 돈이 늘어나려면 3가지 변수, 즉 첫 번째 변수로서 연방은행에서 돈을 늘리고 (엄마가 돈을 주고), 두 번째 변수로서 그 돈을 소비하고(아이가 붕어빵을 사먹고), 세 번째 변수로서 대출로(붕어빵집 주인이 빌려주고) 몇 배씩 키워야 한다.

돈을 풀었을 때 소비와 대출로 돈을 키우는 과정을 ‘승수효과’, 쉽게 말하면 확대시키는 효과라고 한다. 그런데 얼마 전까지 소비자는 돈이 생기면 빚 갚느라 돈을 쓰지 않고 부실 대출에 시달렸던 은행권도 대출을 못했다. 신규 대출을 못하는 정도가 아니라 나가있는 대출도 회수를 해 실제로 역승수효과가 일어나 연준에서 아무리 돈을 3배씩 늘려도 전체적으로 시중의 돈이 늘지 못했다.

그래서 연방은행에서 돈의 양을 3배나 늘렸어도 시중에 돈이 풀렸다는 느낌을 갖지 못한 것이다. 이제 돈이 돌려면 소비자도 써야할 돈을 써야하고 기업도 시설투자를 늘리고 재고도 키워야하고 은행도 대출을 해야 한다. 문제는 바로 이 3박자가 닭이 먼저냐 달걀이 먼저냐 하는 순환논리처럼 어디서 먼저 시작해야 하는가라는 점이다. 누가 먼저 풀 수가 없다. 그래서 정부가 먼저 푼 것이다. 그러면서 3가지 영역, 즉 소비자, 기업, 은행이 낙관적으로 돌아서면서 돈을 쓰기 시작하면 어느 날 언제 그랬냐는 듯이 돈이 돌기 시작할 것이다.

요즘 보면 이젠 할 건 하고 살아야한다는 심리가 여기저기 나타난다. 제조업 지표나 전체 소비나 모두 늘어나고 있다. 돈이 돌기 시작하는 징후다. 돈이 돌면 경제는 희망적이다. 그리스 사태 같은 복병이 남아있는 것이 불안하긴 하지만 일단 풀리는 모습을 보여주는 것은 다행이다.

ⓒ 아크로폴리스타임스(http://www.acropoli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의견쓰기
이름 비밀번호
제목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현재 0 byte/최대 400byte)
전체기사의견(4)
  돈만 찍어내면 해결되는 군요 ? auramon 2010-07-23 15:50:24
이렇게 쉬운 해답을 찾아내시다니 !
놀랍습니다.
추천0 반대0
(131.XXX.XXX.219)
  소비가 미덕 오달 2010-05-13 09:41:41
옛날 70년대 한국에서의 구호 :
"소비가 미덕이 되는 풍요로운 80년대"

돈은 쓰기 위해 번다는 사실을 잊지 맙시다.
추천0 반대0
(76.XXX.XXX.150)
  자본주의는 효용가치 재창출 때문에 워낭 2010-05-13 09:10:55
부를 만들어 내는 구조임을 붕어빵을 통해서 다시 실감합니다. 소비자들도 주머니를 조금씩 열어야 경제가 돌아가겠죠. 경제가 좋아져도 봉급쟁이들은 맨날 고모양 고꼴이라는 게 우울한 점.
추천0 반대0
(66.XXX.XXX.99)
  정말 쉽게 2010-05-12 23:06:25
써주시니 이해가 금방되어 감사... 돈 좀 팍팍 풀려야 할텐데...
붕어빵 먹고 싶다!
추천0 반대0
(69.XXX.XXX.245)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3600 Wilshire Blvd., #1214 LA, CA, 90010, USA|Tel 1-818-744-100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경훈
Copyright since 2009 by The Acropolis Time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ditor@acropolistime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