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 금 18:48
> 뉴스 > 전문가 코너
       
구별하기 쉽지 않은 연방법과 주법
김한신의 미국법 상식 1
2009년 05월 06일 (수) 11:07:29 김한신 기자 Editor@AcropolisTimes.com
김한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클릭!  

Q: 미국은 왜 주마다 법이 다를까? 그냥 연방법으로 통일시키면 않될까? 연방법으로 다루는 사건은 따로 있을까?

A: 그러게 말이다. 아뭏든 이 미국이라는 나라도 복잡한 나라인 것 같다. 어떻게 보면 태생부터 복잡한 나라고, 오히려 점점 단순해지고 있는지도 모른다. 100년 전보다 지금의 미국이 훨씬 ‘하나의 미국’으로의 정체성을 가진다는 생각이다.

정체성 이야기가 나왔으니, 잠시 건국 초기로 돌아가 보자. 미국이 영국을 상대로 독립 전쟁을 하고 나라를 세울때까지만 해도 미국인들을 하나로 묶는 정체성은 없었던 것으로 보인다. 자신을 ‘미국인’이라고 생각하기 보다는 ‘버지니아 사람’, ‘뉴욕 사람’ 이렇게 생각했던 시절이었다. 강력한 중앙 정부를 세우는 데에도 엄청난 거부감을 가지고 있었던 당시를 생각해 보면, 지금의 엄청난 권력을 가지고 있는 연방정부는 공룡에 가깝다고 할 수 있다.

아직도 많은 수의 미국인들이 자기가 태어나고 자란 주 이외의 주를 가보지 않은 경우도 많다는 것을 상기해 보자. 나름대로 각자의 이유를 안고 태평양마저 건너온 우리같은 사람들을 기준으로 생각하지 말자. 보통의 미국인들에게는 자기가 태어난 주가 자기의 삶의 터전이며 타주로 여행간다는 것은 정말 해외 여행이나 다름없다는 것을 생각해 볼 때, 주마다 법이 틀리고 시스템이 틀리다고 해서 많은 미국인들의 일상에 그다지 큰 불편이 있는 것 같지는 않다. 우리같은 이민자들에게 이상하고 비효율적으로 보일 수는 있을지언정.

미국의 사법 체계는 연방, 주법이 다른 이원 체계 (Dual Systems)이다. 법도 다르고, 법원도 다르고, 법을 집행하는 경찰도 다르고 -  다 다르다. 그러면 연방법이 더 중요한 법인가? 헌법 체계를 염두에 둔다면 그렇다고 할 수도 있다. 많은 경우 연방법이 주법보다 우선하기 때문이다. 아! 이 글을 읽고 있는 변호사님들, 참으십시요. 아직 제 말이 끝나지 않았습니다. ‘모든 경우’가 아니고 ‘많은 경우’라 했습니다. 저도 잘 이해 못해서 애 먹은 “Preemption”이니 하는 개념들을 어떻게 여기서 다 설명하겠습니까? (설명할 기회가 된다고 해도 잘 할 자신도 없고. ^^) 하지만, 연방법과 주법을 굳이 분류해서 나눠 보자면, 저는 대표적인 연방법들을 나열하고, 나머지는 주법이라고 생각하는 쉬운 길을 택하겠습니다. 대표적인 연방법들을 다음과 같습니다.

• 증권법
• 이민법 (동문들 99.9%가 이 법을 한번쯤 거쳤을 듯 싶네요)
• 세법 (물론 주 세법도 있습니다)
• 지적 재산권 (아, 그러고 보니 각 주별로도 지적 재산권도 있네요)

또 뭐가 있을까요? (변호사님들, 리플 달아주세요 ^^)

간단하게 생각하면, 연방법에 해당되면 연방 법원으로 가고, 주법에 해당되면 주법원으로 가면 됩니다. 그런데 문제가 복잡해지는 것은 이제부터입니다. 어떤 경우는 연방법에 해당되면서 주법도 해당이 됩니다. 그래서, 경우에 따라서는 비슷해 보이는 사건이 연방 법원으로 가기도 하고 주법원으로 가기도 합니다. 많은 경우 변호사들이 사건을 어디로 가져가는 것이 유리할지 살펴 보는 “Forum Shopping”도 한답니다. 결국, 어느 법원으로 가야 하는지의 답은 “It Depends”입니다 – 변호사들이 무지하게 즐겨 쓰는 말이지요.

연방 법원은 “Limited Jurisdiction”의 법원입니다. 사건에 연방법이 주된 문제이거나, 아니면 두 주 이상 (혹은 해외의 경우도)의 당사자들이 사건에 모였을 때에만 국한하여 갈 수 있는 법원입니다. 가령 한국에 있는 원고가 캘리포니아주에 있는 피고를 소송할 때에는 연방법원으로 갈 수 있습니다. 반면 주 법원은 “General Jurisdiction”의 법원입니다. 사건의 성격에 국한되지 않고, 언제나 갈 수 있는 법원입니다. 따라서 한국 – 미국 사건의 예도 연방 법원으로 갈 수도 있지만, 원한다면 주 법원으로도 갈 수 있습니다.

이쯤 되면 머리에 쥐나는 독자들 많을 것입니다. 아니면 이미 다른 페이지를 클릭했을 수도….

정말 구체적인 사건이 발생했으면 고민하지 마시고 그냥 자기 변호사한테 가서 상의하세요. 어차피 생각하기 귀찮고 복잡한 일 하라고 변호사들한테 수임료 주고 일 시키는 거잖아요. ^^

다시 원래의 질문으로 돌아가자면, 연방법으로 통일이 불가능할까에 대한 저의 전망은, 점점 연방 정부의 기능이 커지는 추세를 본다면 연방법의 비중도 커지겠지만 완전한 통일은 불가능할 것입니다. 왜냐구요? 미국 헌법에 일정부분 주의 권력이 연방법에 의해 침해 받지 못하도록 규정하기 때문이지요.

ⓒ 아크로폴리스타임스(http://www.acropoli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의견쓰기
이름 비밀번호
제목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현재 0 byte/최대 400byte)
전체기사의견(7)
  연방판사의 이혼.... 김한신 2009-05-06 19:28:03
그것은 저도 몰랐는데요....역시 경륜에서 나오는 김지영 선배님의 사례.
Murder in the First영화를 보지 않아서 모르겠는데, 이 기회에 한번 봐야겠네요. 단돈 $5이라도 만약 편지, 전화등을 사용한 범죄들은 연방 범죄입니다. 제가 병철이형한테 전화해서 $5을 제게 투자하시면 $500로 만들어주겠다고 속이면 연방범죄입니다.
추천0 반대0
(65.XXX.XXX.103)
  연재 요망 이병철 2009-05-06 11:12:06
재미있게 읽었는데, 계속 연재 할거지?
추천0 반대0
(38.XXX.XXX.34)
  헨리 영과 5불 김 학천 2009-05-06 00:45:45
영화, Muder in the first을 보세요. 단 $5을 훔쳤는데 왜 연방법에 저촉이 되었는가?
(물론 based on the true story 이긴해도 fiction을 가미하기 했지만)
불상한 헨리 영 이야기. 그리고 알카트라즈 이야기.
추천0 반대0
(75.XXX.XXX.121)
  이해하고 싶지도 않은 복잡한 법률 이상실 2009-05-06 00:18:24
이해하기 쉬운 법률상식, 이런 건 없는건가요, 진정으로... 그래요, 한신이 말대로 너무 고민하지 말고 변호사 찾아가서 물어봅시다. 그리고 사건 사고가 얼마나 다양하고 그때 그때 다른가요?
추천0 반대0
(69.XXX.XXX.175)
  서울대 사람들에게도 헷갈리는 것 김지영 2009-05-05 23:14:29
연방법 관할 중에 김한신 변호사가 뻬먹은것 : 해사법, 관세법, 간단히 말해서 미국에 오는 배안에서 살인 사건이 나면 그건 연방 관할, 마찬가지로 미국 국적 비행기 안에세 애를 나면 미국 시민. 주법원 관할 문제도 연방정부 재산, 예를 들어 로스안젤레스에 있는 연방 빌딩내에서 퍽치기를 하면 그건 연방 관할. 이혼은 주 법 관할이지만 연방 판사가 이혼을 할 때 연방 법원 관내에 있으면 주 경찰이 소송장 전달 불가.
추천0 반대0
(99.XXX.XXX.172)
  한신, 적절한 비유가 돋보여 이원영 2009-05-05 21:21:43
김 변호사, 그렇게 글을 술술 잘도 풀어나가면서 왜 꽁지를 내리고 있었어?
우리같은 이민자와 미국인들이 각자 자기 주에서 태어나서 갖고 있을 주에 대한 정체성
비교는 무척 선명하게 와닿네. 정말 미국애들은 그렇겠구나 하는 생각이 드네.
암튼 미국애들 법, 증말 맘에 안들어. 왜냐구? 나중에 술마시면서...
추천0 반대0
(75.XXX.XXX.222)
  ㅋㅋㅋ. 내가 요즘 제일 필요한 컨텐트네... 이경훈 2009-05-05 19:40:33
감솨, 감솨...다음 번 주제는, 민사소송의 기본 절차 였으면 하는데...
특별한 다른 요청이 없으면 들어주세용...
추천0 반대0
(75.XXX.XXX.83)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3600 Wilshire Blvd., #1214 LA, CA, 90010, USA|Tel 1-818-744-100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경훈
Copyright since 2009 by The Acropolis Time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ditor@acropolistimes.com